주미에르의 10시간 프랑스어 첫걸음(10 hours French Conversation)

출간일(Release) : 2022/03/12
종이책 출간일(Print Release) : 2022/02/10
전자책 종류(Format) : ePub
Price : KRW 11,900
미리보기(Preview)


ridi

google

yes24

kyobo

aladin

apple


책소개(Overview)
프랑스어로 할 말 다하는 유튜버 ‘주미에르’의 미니멀 프랑스어 독학 첫걸음!
16만 프랑스인에게 사랑받는 유튜버 주미에르가 완전히 새로운 프랑스어 첫걸음서를 선보인다. 누구나 쉽고 가볍게 프랑스어를 시작할 수 있는 책으로, 10시간만 투자하면 Bonjour부터 생활회화까지 기초 프랑스어를 끝낼 수 있다. 어떻게 10시간 만에 회화까지 가능할까? 한 과의 학습량을 확 줄여 내가 소화할 수 있을 만큼만 공부하고, 꼭 알아야 할 프랑스어 핵심을 잡는 데 집중한다. 그리고 문법공부 하다가 프랑스어에 질려버리지 않도록 한 과당 1~2개의 문법만 배운다. 게다가 저자가 무료 유튜브 강의로 학습을 이끌어주니 혼자서도 쉽게 진도를 나갈 수 있다. 더욱이 내가 일상생활에서 써먹을 수 있는 단어와 표현으로 공부하기 때문에 공부가 지루할 틈이 없다. 학습에 부담만 주는 부가 자료는 다 빼고 꼭 필요한 두 가지, 예문 mp3 파일과 여행용 별책을 제공한다. 복잡하고 부담스럽고 지루한 거 다 빼고 딱 필요한 것만 심플하게 담은 미니멀 첫걸음서이다. 프랑스어, 배우고 싶은데 시작을 망설이고 있었다면, 내 눈높이에 딱 맞는 책이 없어 포기하고 있었다면 <주미에르의 10시간 프랑스어 첫걸음>으로 지금 당장 시작해보자. 책을 펼쳐보면 차이를 알 수 있을 것이다.

The first step in self-studying minimal French written by ‘Joomière’, a YouTuber who can say everything in French!
YouTuber Joomière, loved by 160,000 French, is showing off a completely new first step in French. This is a book that anyone can start learning French easily and lightly. With just 10 hours of investment, you can finish basic French from Bonjour to daily conversation. How is it possible to have a conversation in 10 hours? By drastically reducing the amount of study in one lesson, study only enough to learn on your own, and focus on grasping the core French language you need to know. And, this book only teaches you 1 or 2 grammars per fructus so you don’t get tired of French while studying grammar. In addition, free YouTube lectures guide learning, so readers of this book can easily progress on their own. Studying is not boring because I study with words and expressions that can be used in daily life. Excluding all the additional materials that only burden learning, two essential mp3 files are provided, as well as a separate travel book. It is a minimalist first step that contains only what is necessary without all the complicated, burdensome and boring things. If you want to learn French but are hesitant to start, or if you have given up because there is no book that fits your needs, let’s start right away with this book. Open the book and you will see the difference.


저자(Author)
노민주(Roh, Minjoo)
프랑스어로 K-뷰티와 한국을 소개하는 유튜브 크리에이터. 16만 구독자 중 프랑스어권 구독자가 99%이며, 영상마다 프랑스어를 정말 잘한다는 감탄 댓글이 꼭 달린다. 그런데 알고 보면 프랑스 체류 기간이라고는 단기어학연수 3주밖에 안 되는 토종 한국인! 불어불문학과에 입학하며 20살에 프랑스어를 처음 시작했고, 학부 졸업 후에도 프랑스어로 말하는 것에 부족함과 갈증을 많이 느꼈다. 그래서 시작한 것이 유튜브였다. 틀릴까 봐 무서웠지만, 일단 말하고 고쳐나가자고 생각했다. 예상대로, 업로드 영상이 쌓이는 만큼 회화실력도 구독자도 늘었다. ‘언어는 내뱉어야 한다’는 학습법을 확신하자, 자신처럼 프랑스어 말하기에 갈증이 있는 사람들을 위해 전화 프랑스어 사이트를 만들었다. 그리고 입문자들을 위해 온라인 교육 플랫폼에서 프랑스어 입문 강의도 개설했다.

YouTube creator introducing K-beauty and Korea in French. Of the 160,000 subscribers, 99% are French-speaking subscribers, and every video gets comments admiring how well they speak French. By the way, it turns out that the author is a native Korean who only had 3 weeks of short-term language training during his stay in France! She began her French studies at the age of 20 when she entered the French Department of French Literature, and after graduating from her undergraduate degree, she felt lacking and thirsty to speak French. So she started YouTube. She was afraid that she would be wrong, but thought that we would speak up and fix it. As expected, as the uploaded videos piled up, conversation skills and subscribers also increased. Convinced of the learning method that “language should be spit out,” he created a French phone site for people who, like himself, are thirsty for speaking French. In addition, an introductory French course was opened on an online education platform for beginners.


부록(Extra File)